대한미래융합학회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대한미래융합학회

HOME 학회지 연구윤리규정

학회지

연구윤리규정

제1조(목적) 이 규정은 『대한미래융합학회』(이하 학술지)에 게재할 논문에 대한 연구윤리와 출판윤리에 관한 제반 사항을 규정함을 목적으로 한다.

제2조(적용대상) 이 규정은 학술지의 논문 투고자, 편집위원, 심사위원 및 학술지 관계자에 대한여 적용한다.

제3조(연구자의 연구윤리) 연구자는 다음과 같은 연구윤리를 준수해야 한다.

1) 학술지에 논문 등을 제출한 연구자는 논문의 날조, 변조, 표절, 부당한 논문 저자 표시, 이중투고, 여타 도덕성의 문제 등의 연구부정행위를 해서는 아니 된다.
2) 날조는 존재하지 않는 기록을 의도적으로 창조하는 것으로, 근거가 없고 판단을 그르치게 하고 속이는 행위이다.
3) 변조는 과학 연구를 시행하여 얻은 연구 자료를 선택적으로 변경하거나 연구 자료의 통계 분석에서 불확실한 것을 그릇되게 설명하는 행위이다.
4) 표절은 타인의 아이디어, 과정, 결과물, 문장 등을 적절한 인용이나 승인 없이 도용하는 행위이다.
5) 부당한 논문저자 표시는 연구내용 또는 연구결과에 대하여 학술적 기여를 한 사람에게 정당한 이유 없이 논문저자 자격을 부여하지 않거나, 학술적 기여를 하지 않은 사람에게 감사의 표시 또는 예우 등을 이유로 논문저자 자격을 부여하는 행위를 말한다.
6) 이중투고는 동일한 연구결과를 2개 이상의 학술지에 동시에 제출하여 비슷한 시기에 심사를 받는 행위를 말한다. 다만, 먼저 제출한 학술지에서 “게재 불가”의 심사결과 통지를 받은 이후 다른 학술지에 제출하는 것은 이중투고에 해당하지 않는 것으로 본다.
7) 도덕성의 문제는 자신의 연구 결과를 드러내기 위하여 기존의 연구를 의도적으로 은폐하거나 폄하한 경우, 혹은 연구의 개시 및 과정, 결과에 있어 도덕적 결함이 있는 경우 등을 말한다.
8) 논문을 제출한 연구자는 별지 제1호서식의 연구윤리규정 준수 확인서를 제출하여야 한다.

제4조(편집위원 및 심사위원의 윤리) 편집위원과 심사위원은 다음과 같은 연구윤리를 준수해야 한다.

1) 편집위원은 투고된 논문의 게재 여부를 결정하는 책임을 지며, 저자의 독립성을 존중해야 한다.
2) 편집위원은 학술지 게재를 위해 투고된 논문에 대해 어떤 선입견이나 사적인 친분과 무관하게 논문의 수준과 투고 규정에 근거하여 취급하여야 한다.
3) 편집위원은 투고된 논문의 게재가 결정될 때까지는 저자에 대한 사항이나 논문의 내용을 공개하면 안된다.
4) 심사위원은 심사의뢰 받은 논문을 개인적인 학술적 신념이나 저자와의 사적인 친분 관계를 떠나 객관적 기준에 의해 공정하게 심사하여야 한다.
5) 편집위원 또는 심사위원은 심사 대상 논문에 대한 비밀을 지켜야 한다.

제5조(연구윤리위반자에 대한 조치) 연구윤리를 위반한 자에 대해서는 다음과 같은 조치를 취한다.

1) 논문 심사과정에서 논문의 날조나 이중게재, 심각한 변조나 표절, 기타 연구수행과정의 심각한 윤리적인 문제가 드러난 경우, 게재불가 조치와 함께 저자들에게 엄중한 경고를 하고, 게재된 후 그러한 사실이 드러난 경우 해당 논문의 게재 취소 및 본 학회지를 통한 공지, 향후 본 학술지에 대한 영구적인 투고 금지 조치를 취할 수 있다.
2) 기타 연구 및 출판윤리의 위반 사항이 드러난 경우 편집위원회의 의결에 따라 저자들에 대한 서면경고, 본 학회지를 통한 공지, 일정 기간 동안의 투고금지 등 적절한 조치를 취할 수 있다.
3) 상기 조치 사항의 적용은 주저자 및 책임저자, 공동저자 등 논문 작성의 역할에 따라 경중의 차이를 둘 수 있다.

제6조(조치사항에 대한 의결) 연구윤리를 위반한 자에 대한 의결은 다음과 같다.

1) 각종 조치에 대한 일반적인 사항은 일차적으로 편집위원회 참석위원 과반수 이상의 의결에 의해 결정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2) 제5조 1항의 경우 편집위원회 참석위원 2/3 이상의 동의를 얻은 후 의결을 한다.

제8조(비밀 보장)

1) 연구윤리규정 위반으로 조사를 받는 이해 당사자는 위반 사실이 확정되기 전까지는 연구윤리규정을 위반하지 않은 것으로 본다.
2) 연구윤리위원회는 제보자의 신원을 외부에 공개해서는 아니 된다.
3) 연구윤리위원회는 최종 결정이 내려질 때까지 연구부정행위의 위반으로 제보된 논문제출자(이하 “심의 대상 연구자”라 한다)의 신원을 외부에 공개해서는 아니 된다.

제9조(위원회의 기록물 유지)

1) 연구윤리위원회는 회의 내용을 회의록으로 작성하여 보관해야 하며, 회의록에는 심의 안건 내용, 연구부정행위의 내용, 참석 윤리위원의 명단과 의결 절차, 결정사항의 근거 및 관련 증거, 심의 대상 연구자의 소명 및 처리 절차를 포함한다.
2) 심의와 관련된 기록은 심의 종료 시점을 기준으로 5년간 보관해야 한다.